http://j2k.naver.com/j2k_frame.php/korean/omaru.cside.tv/pc/dopperu.html



 만두씨의 분신은 , 현재 ,남빙양에서 고래에게 삼켜져 체내에서 아직 살아 있습니다.

 당신은 아마 기억하지 않을 것입니다가 , 정확히 1년전 , 당신은 자고 있을 때에 , 우연히 ,곡계씨의 가쵸의 포즈를 취했습니다. 그것은 , 확실히 분신을 낳는 마법의 잠 자는 모습이었습니다. 그 결과 , 당신의 분신이 태어나 버렸습니다.

 당신의 분신은 , 당분간의 사이 , 근처의편의점에서 점장 대리로서아르바이트를 하고 있었습니다만 , 그 후 , 「소복정만두」이라고 이름을 바꾸어궁극의 볶음밥 만들기의 수행을 위해서(때문에) ,하와이에 가 , 현지의케이크 상점씨로 팬더의 모양으로 판매의아르바이트를 해 생활비를 벌면서 , 수행을 계속하고 있었습니다.

 그러나 , 그 후 ,치질에 걸렸던 것이 계기로 인생관이 바뀌어 , 반년전에 「라면만두」에 개명해 , 현재는남빙양에서 고래에게 삼켜져 체내에서 아직 살아 있습니다. 그리고 ,구의회 의원에 입후보 하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.

 그런그녀에도 고민이 있습니다. 그것은 ,오랜 세월 애용하고 있는 자명종이 , 하루에 5분씩 늦어 버리는 것입니다.

 당신의 분신은 ,27년 후의 ,대지진이 일어난 날의 밤 ,미라의 것인지이렇게를 해 ,거북이의 등를 타 , 당신에게 둘러싸 만나기 위해서 옵니다.

 현재는 , 분신이 , 당신보다 ,12%행복하게 살고 있습니다.

 당신의 분신의 고기의 가격···100그램 당104엔

 당신의 분신의 이성의 친구의 수···6인

 그녀(으)로부터 , 당신에게로의 메세지
「요전날 , 닛코 에도마을에 말해 , 응 굽혀에 달려들어 왔습니다. 그 때 , 오인해 무릎 차는 것을 창고등 , 응 굽히고는 넘어져 신음하고 있었습니다. 」
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 당신의 분신을 찾아내기까지 ,216날 걸렸습니다. 다음 의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. 감사합니다.







재밌다네-3-한번해봐.

음....'돕페르겐가'라는 것은  '도플갱어'일꺼야.


위의 것은 내 테스트 결과.(치질에 걸렸던 것이 계기로 인생관이 바뀌어...웃겨라;ㅁ;)

....어허허....사실 동생의 분신은
지금 백곰과 함께 파라파라댄스를 춘다고 하네=_=....




이름은 '만두'라고쓰지않았어-_-내가 바꿔버렸지-_-



ps.엄마의 분신은 인도에서 코브라와 트위스트를 추고 있다네.
?
  • ?
    살인인형유이 2004.04.07 16:04
    아하하;; 스페이스셔틀에 밀항해 꾸중듣고 있고, 통신교육에 펜습자를 배우고 있다는군;; 이런 황당한 경우가;; 100그램 당934엔…이라니;; 으흐흠. 뭐어; 군인이 되어버렸…;;
  • ?
    레발이 2004.04.07 17:01
    내 분신은 카루이자와에서 림보댄스에 열중하고 있다는데.
  • ?
    귤밭 2004.04.07 17:04
    아 돕페르겐가가 도플갱어였다니; 이거 때문에 저번에 뭔 뜻인지 몰랐던 적이
  • ?
    곰탕lOl와 ㈏♡ 2004.04.07 17:18
    내 분신은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코알라 전문 수의사래,,,,나보다 1%나 행복하게 살고 있데, 100그램당 722엔,,,,,, 내가 왜 유이보다 적은 것이냐,,!!남자친구가 3명‥;
  • ?
    레발이 2004.04.07 17:30
    후웃, 내 분신은 나보다 2% 고생하고 있다지.(...꼬시냐?)
  • ?
    헤벌래들 2004.04.07 18:06
    이름은 상관없다는데..-_- 그런대.. 나는 용궁에서 있었다는대..-_-
  • ?
    †ゆばしり† 2004.04.07 20:00
    하하....제 분신이 런던에서 구운과자를 판다는 군요...게다가 나보다 3%행복하다라...난 이미 충분이 행복한데? 웅~ 구리고100그램당 722엔..... 제..제기랄~!
  • ?
    포샹 2004.04.07 21:02
    캬캬캬 내 분신은 나보다 15%나 고생하고 있다지..;; 이성친구 8명..? 고생한다고..? 사기잖아![버럭]
  • ?
    귤밭 2004.04.07 21:59
    나도 용궁에서 용궁녀랑 헤헤거리고 있다는 그런것이군, 17%나 더 행복하다니
  • ?
    버기 2004.04.08 21:52
    헉 「크로커다일현기」이라고 이름을 바꾸어바나나의 싸구려 팔기를 하다가 빠징코에 중독된것을 계기로 「진한현기」에 개명해 , 현재는카고시마에서 사쿠라지마의 재를 쓰면서 , 개와 산책을
  • ?
    버기 2004.04.08 21:53
    현재는 , 분신이 , 당신보다 ,10%행복하게 살고 있습니다. 당신의 분신의 고기의 가격···100그램 당126엔 당신의 분신의 이성의 친구의 수···9인;ㅁ;잼있네

littleluffy.com

임시(대체언제까지...) 게시판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임시게시판입니다. 1113 리틀루피 2004.02.22 183997
663 우워어어... <= 10 골*d*로저 2004.04.17 542
662 어젯밤 꿈에 상디가... 6 겐코 2004.04.17 733
661 야호! 여동생이랑 영화보러간다! 13 루니 2004.04.17 679
660 거울속으로 를 봤다.. 9 리아 2004.04.17 585
659 오늘 자장면을 먹었습니다. 11 전문킬러미야 2004.04.17 489
658 쿨럭.. 쓸대 없는 컴퓨터 질문 이지만.. 2 헤벌래들 2004.04.17 534
657 이런 저런 이야기. 7 いじめる? 2004.04.17 584
656 에에.. 5 WANTED! 2004.04.16 704
655 생존신고.... 14 썹군 2004.04.16 543
654 기억못하시겠지만, 11 [迷夢] 2004.04.16 630
653 t서울랜드 갔다 왔다.. 으흐흐 10 루박 2004.04.16 620
652 크어어어.. 5 NeoPD에이스 2004.04.16 683
651 원피스언제해요? 8 gtmhhy 2004.04.16 595
650 아핫 ~~여러분 네잎크로버 받구 힘내세엽 ^^ 11 휘발성감ⓔ 2004.04.16 589
649 닉네임을 바꿨다... 11 mana point 2004.04.16 671
648 물화시간에,,,, 5 KillingDoll〃곰탕l 2004.04.16 575
647 네- 오올이학생 질문해 보세요♥ 10 오올블루 2004.04.16 664
646 한동한 뜸했다 남기는글-ㅅ-;; 8 하이킹베어 2004.04.16 698
645 야밤에 궁상; 11 초강력쌀벌래 2004.04.16 551
644 안녕 안녕~ 다들 오랜만이에요! 14 마리아 2004.04.15 575
목록
Board Pagination Prev 1 ... 289 290 291 292 293 294 295 296 297 298 ... 327 Next
/ 327